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이지윤 기자]

경동제약(대표이사 류기성 김경훈)이 김경훈 대표이사를 추가 선임해 류기성, 김경훈 각자 대표이사 체제로 변경됐다.

 

경동제약은 지난 29일 이사회를 개최하고 김경훈 최고재무책임자(CFO)를 대표이사로 신규 선임했다고 30일 밝혔다. 이에 기존 류기성 단독 대표에서 류기성, 김경훈 각자 대표 체제로 바뀐다. 각자 대표 체제 도입으로 전문성 및 회사 경쟁력 강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경동제약 로고. [이미지=경동제약]

 

김경훈 대표이사는 글로벌 4대 회계법인이자 컨설팅 업체인 어니스트앤영(Ernst & Young, ‘EY’) 감사본부 파트너 출신으로 지난 2019년에 경동제약에 CFO로 합류했다. 회사의 전반적인 재무, 회계업무뿐만 아니라 신사업 발굴과 투자업무를 총괄하며 바이오 벤처기업에 대한 투자를 주도하고 있다.

 

경동제약은 바이오 헬스케어 사업에 대한 투자를 통해 미래 성장동력을 강화하고 있다. 지난 2020년 스마트 대한민국 경동킹고 바이오펀드에 110억원을 출자했고, 바이오 헬스케어 분야 벤처기업 등에도 적극적으로 투자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퇴행성 뇌질환 유전자 치료제 전문기업 에이앤엘바이오(ANLBIO)와 약효지속형 바이오의약품 개발 벤처기업 아울바이오(AULBIO)에 지분 투자를 하기도 했다.


jiyoun6024@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3-30 17:41:1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버핏연구소
텔레그램
특징주더보기
"top" : "-110px" },function(){ rollingContent.children("li:first-child").remove(); rollingContent.css({"top" : "0"}); }); } rollingWrap.mouseover(function(){ clearInterval(autoRolling); }).mouseleave(function(){ autoRolling = setInterval(rollingAction,5000); }) var autoRolling = setInterval(rollingAction,5000); }) })(jQuery)
08
  • 김정주 넥슨 창업주, 올해도 국감 불출석…13∙17년 이어 세번째 10-05
  •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