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황기수 기자]

SK하이닉스(대표이사 곽노정)가 지난해 4조9845억원의 사회적가치(SV, Social Value)를 창출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는 2022년 7조7853억원 대비 34.3% 감소한 실적이다.


SV는 이해관계자들이 당면한 사회문제를 해결하고 완화하는 데 기업이 기여한 가치를 의미한다. SK그룹은 지난 2018년부터 해마다 SV를 측정해 발표하고 있다. 


SK하이닉스, 지난해 사회적가치 4.98조 창출...전년 대비 34.3% ↓2023년 SK하이닉스 사회적 가치 측정 결과. [이미지=SK하이닉스]

SK하이닉스는 이번 SV 실적에 대해 “SV 측정 항목 전반적으로 부진했으나, 고대역폭메모리(HBM), 더블데이터레이트(DDR5) 등 전력 효율을 극대화한 고성능 제품 개발을 통해 생산 과정에서 환경 영향을 줄였다"며 "협력사들과의 동반성장 활동을 통해 국내 반도체 생태계의 기술경쟁력을 강화한 결과, 관련 측정 항목에서는 의미 있는 실적을 거뒀다”고 밝혔다.


SK그룹 공통의 산식이 적용되는 SV 측정 카테고리별로 보면, SK하이닉스는 지난해 △경제간접 기여성과 5조452억원 △환경성과 -8258억원 △사회성과 7651억원을 기록했다.


먼저 경제간접 기여성과는 납세액 감소의 영향으로 전년 대비 35% 감소했다. 환경성과는 전력 고효율 제품 개발, 온실가스 배출 총량 저감을 통해 부정적 영향이 전년 대비 21% 감소했다. 사회성과는 투자 규모 축소에 따라 국내 소부장 기업으로부터 구매한 금액이 줄어 전년 대비 9% 감소했다. 하지만 사회적 기업을 통해 취약계층 지원에 힘쓰면서 '제품·서비스(삶의 질)' 항목에서는 전년 대비 19% 증가한 실적을 기록했다. 


이병래 SK하이닉스 지속경영담당 부사장은 “연초부터 반도체 업황이 반등 추세에 접어들었고, 회사가 ESG와 상생협력에 지속적으로 힘쓰고 있는 만큼 올해는 SV를 크게 높일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SK하이닉스는 국내 반도체 생태계 전반의 가치 창출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ghkdritn12@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4-05-27 11:30:3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LG그룹
버핏연구소 텔레그램
기획·시리즈더보기
재무분석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