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경동나비엔, SK매직 영업권 인수 후 첫 공식 행보...주방가전 대리·유통점 설명회 개최

- 생활환경사업본부 새롭게 출범

- ‘환기청정기'와 KA 연계 실내 공기질 관리 솔루션으로 시장 공략

- 2028년까지 매출 3000억 달성 목표

  • 기사등록 2024-05-24 10:43:51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이승윤 기자]

경동나비엔(대표이사 김종욱 손연호)이 SK매직의 가스 및 전기 레인지, 전기오븐 영업권을 인수한 이후 첫 공식적인 행보를 이어간다.


경동나비엔, SK매직 영업권 인수 후 첫 공식 행보...주방가전 대리·유통점 설명회 개최김용휘(앞줄 왼쪽 다섯번째) 생활환경사업본부장이 23일 평택 서탄공장 대강당에서 열린 '경동나비엔 KA 사업설명회'에서 참석자들과 기념 촬영 하고 있다. [사진=경동나비엔]경동나비엔은 지난 23일 평택 서탄공장 대강당에서 경동나비엔의 전기레인지와 가스레인지, 레인지후드 등을 판매하는 전국 주방가전(Kitchen Appliance, 이하 KA) 대리점 및 유통점을 대상으로 사업설명회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경동나비엔이 SK매직의 가스 및 전기 레인지, 전기오븐 영업권을 인수한 이후 첫 공식적인 행보로, 주방가전 시장 공략은 물론 환기청정기와 연계를 통해 ‘실내 공기질 관리 솔루션’ 사업을 확대하고자 하는 방향성을 대리점과 유통점에 공유하기 위해 마련했다. 더불어, 후드 제조업체 리베첸의 자산을 인수해 레인지후드 제조 기반을 확대한 목적을 설명했다.


이날 행사에는 경동나비엔의 전국 KA 대리점과 이전 SK매직의 일부 직영점 등 50개 업체, 60여명의 대표자가 참석했다. 경동나비엔은 사업설명회를 통해 가격과 프로모션, 물류센터, 주문관리시스템, 계약, 마케팅, A/S 등 영업지원 정책과 향후 운영계획을 공유했고, 오는 2028년까지 KA 사업을 통해 연간 3천억원의 매출을 달성하겠다는 청사진도 제시했다.


경동나비엔, SK매직 영업권 인수 후 첫 공식 행보...주방가전 대리·유통점 설명회 개최김용휘 경동나비엔 생활환경사업본부장이 23일 평택 서탄공장 대강당에서 열린 '경동나비엔 KA 사업설명회'에서 KA 사업방향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경동나비엔]

경동나비엔 김용휘 생활환경사업본부장은 “실내 공기질 관리에 효과적인 환기청정기를 축으로 레인지후드와 쿡탑, 오븐 등 KA와 연계 시 발현되는 시너지 효과를 널리 알려 제품 인지도를 더욱 높임과 동시에 시장을 선도하겠다”며 “앞으로 전국 KA 대리점주 및 유통점주 여러분과 긴밀하게 소통하면서 목표를 향해 전진하겠다”고 밝혔다.


경동나비엔은 실내 공기질을 통합 관리하는 환기청정기에 쿡탑과 3D 에어후드를 하나의 시스템으로 연계한 ‘환기청정기 키친플러스’를 선보여 소비자로부터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환기청정기 키친플러스는 요리매연 관리에 특화된 제품으로 쿡탑에서 요리가 시작되면 3D 에어후드가 이를 감지해 세 방향에서 내려오는 에어커튼을 형성한다. 이를 통해 요리매연이 다른 공간으로 확산되는 것을 방지하는 동시에 바깥으로 빠르게 배출한다. 이후 ‘3D 에어후드’와 연동된 ‘환기청정기’에서 공기청정 기능이 가동되고, 4단계의 필터링을 거친 깨끗한 실외 공기가 실내로 공급되면서 요리 시에도 공기질을 쾌적하게 유지한다.


lsy@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4-05-24 10:43:5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LG그룹
버핏연구소 텔레그램
기획·시리즈더보기
재무분석더보기
제약·바이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