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조원종 기자]

삼성전자가 디지털 헬스 케어 생태계 조성을 위해 파트너들과 비전을 공유하고 개방적 협업을 모색한다.


삼성전자, \ 삼성 헬스 파트너 데이\  개최박헌수 삼성전자 MX사업부 디지털 헬스팀장이 28일 그래비티 서울판교 호텔에서 개최된 '삼성 헬스 파트너 데이'에서 삼성 헬스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가 28일 경기도 성남시에 위치한 그래비티 서울판교 호텔에서 '삼성 헬스 파트너 데이(Samsung Health Partner Day)'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헬스케어기업, 전문의료기관, 투자회사 등 업계 관계자 200여명이 참석했다. 삼성전자는 파트너들과 디지털 헬스 케어 비전을 공유하고, 건강관리 플랫폼 '삼성 헬스(Samsung Health)'의 생태계 확장을 위한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이를 위해 개방형 협업을 강화하고, 종합 건강 관리가 가능한 디지털 헬스케어 생태계를 조성하겠다고 강조했다.


행사는 △'삼성 헬스 SDK(소프트웨어 개발 키트, Software Development Kit)' 소개 △헬스 케어 시장에서 인공지능(AI)의 역할에 대한 토론 △수면, 스포츠 테크, 의료AI, 혈당 관리 분야에서의 협력 사례 등의 세션으로 진행됐다. 또 지난 2월 'MWC 2024'에서 처음 전시된 '갤럭시 링(Galaxy Ring)'이 행사장에 전시돼 참가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갤럭시링은 올 하반기 출시 예정이다.


박헌수 삼성전자 MX사업부 디지털 헬스팀 팀장은 "삼성 헬스 파트너 데이는 업계 리더들과의 협력을 강화하고 더 많은 기회를 발굴하길 위해 마련됐다"며 "삼성전자의 혁신적인 기술과 파트너사들의 전문성이 결합돼 디지털 헬스 생태계가 성장하고 고도화 될 것"이라고 말했다.


wonjong@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4-05-28 21:43:5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LG그룹
버핏연구소 텔레그램
기획·시리즈더보기
재무분석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