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신현숙 기자]

BAT코리아제조주식회사(이하 BAT 사천공장)가 경상국립대학교 미래융복합기술연구소와의 산학협력을 통해 국내 최초로 태양열을 활용한 산업 공정열 생산을 실증했다. 관련 연구 결과는 10일 오후, 경상남도 사천시에 위치한 BAT 사천공장에서 진행된 ‘BAT∙경상국립대학교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 공동연구 결과 보고회’에서 발표됐다.


[이미지=BAT]

BAT 사천공장의 산업공정열 생산 연구에 참여한 박종성 경상국립대 에너지공학과 교수팀은 지난 3월 사천공장에 도입된 고효율 태양열 집열기를 4개월 동안 가동한 결과 분당 1.6kg, 2.5bar의 산업 공정열이 생산된다는 것을 확인, 국내 최초로 태양열을 통한 산업 공정열 생산을 실증했다. BAT 사천공장은 이 연구결과를 계기로 앞으로 제품제조공정에 필요한 산업 공정열을 화석연료가 아닌 신재생에너지원인 태양열을 활용해 생산 및 공급할 예정이다. 또 태양열을 활용한 냉난방시스템을 구축, 여름철 냉방과 겨울철 난방이 가능한 통합시스템 개발을 다음 목표로 한다. 


아울러 BAT 사천공장은 제조 공정 과정에서 발생되는 유기성 잔재물을 공장 가동에 활용할 에너지 재원으로 재생하는 연구도 함께 진행했다. 신승구 경상국립대 에너지공학과 교수팀은 BAT 사천공장에서 발생되는 유기성 잔재물에 대한 성상분석, 열량분석 및 원소분석을 통해 열분해, 고형연료화, 바이오가스화 하는 에너지화 방안을 도출했다. 특히 바이오가스화 연구를 통해 사천공장에서 발생하는 유기성 잔재물의 메탄 잠재량이 유기물 톤당 400㎥ 이상인 것을 검증, 이를 정제해 공장 내 액화천연가스(LNG)를 대체할 신재생 에너지로 활용할 예정이다.


shs@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8-11 16:09:5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텔레그램
재무분석더보기
제약·바이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