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이명학 기자]

키움증권이 7일 펄어비스에 대해 '검은사막 온라인'의 중국 판호 발급에 따른 성과, 얼마 남지 않은 '붉은사막'의 출시를 통해 글로벌 수익 개선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조사에 따르면 지난해 글로벌 게임시장에서 중국이 차지하는 비중은 24.3%이다. 검은사막 온라인에 대한 중국 외자 판호가 지난 5일 발급됨에 따라 게임에 대한 성과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 특히 검은사막 온라인은 검은사막 모바일 대비 글로벌 매출 지속성이 높다는 점에서 중국 시장에서 일정 수준 이상의 호성적을 거둘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키움증권, 펄어비스 \ 검·붉은 사막\  중국 시장 성과 기대감 커진다'검은사막 온라인'의 중국 대표 이미지. [이미지=펄어비스]
키움증권은 검은사막 온라인이 내년 연간 총매출 기준 중국 매출액 519억원(24.1%)을 기록하면서 기준에 중립적으로 부합하는 실적을 달성할 것으로 예측했다.


곧 출시되는 '붉은사막'에 대한 기대감도 펄어비스의 주가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된다. 김진구 키움증권 연구원은 "오는 8월 게임스컴에서 유저 직접 시연을 통해 글로벌 대중적 유저 기반의 기대치를 충족할 수 있으면 이에 연동한 판매 추정치 상향 여지가 존재한다 할 수 있다"며 "이에 따라 대중적 마일스톤 확보가 충분히 가능하다 할 수 있다"고 전했다. 게임이 인게임 영상에서 보여준 입체적 전투를 보다 다양한 측면에서 유저에게 어필할 수 있다면 글로벌 피어 게임 대비 차별화 포인트 부각도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이어 김 연구원은 "붉은사막에 대해 키움증권이 제시한 최상 시나리오는 유저 직접 시연이 오는 8월 게임스컴과 11월 지스타에서 연이어 실행되고, 연말 전후 서비스 주체 및 출시 타임라인 윤곽이 공개되는 것이다"라며 "이 과정이 충족될 경우 유저 대세감과 기업가치 우상향 지속을 조망한다"고 덧붙였다. 


펄어비스는 게임소프트웨어 개발 및 게임 서비스 공급업 등을 목적사업으로 하고 있으며, 게임소프트웨어를 개발해 직접 퍼블리싱 및 지역별 퍼블리셔를 통해 게임을 유통하고 있다.


myung092251@buffettlab.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4-06-07 08:46:0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LG그룹
버핏연구소 텔레그램
기획·시리즈더보기
재무분석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