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금호타이어, TTC 2024 참가... 고성능 스포츠 타이어 '엑스타 스포츠' 등 신제품 선보여

  • 기사등록 2024-06-03 15:01:30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조원종 기자]

금호타이어(대표이사 정일택)가 글로벌 전시회를 통해 유럽시장 브랜드 인지도 제고에 나선다.


금호타이어가 오는 6월 4일부터 독일 퀼른에서 열리는 글로벌 타이어 전시회 '더 타이어 쾰른 2024(The Tire Cologne, 이하 TTC)'에 참가한다.


TTC는 세계 최대 규모의 타이어 전문 전시회다. 금호타이어는 ‘Passion in Innovation & Progress – 고객과 시장이 요구하는 최적의 주행 성능 구현을 위한 타이어 기술의 혁신과 진화’라는 컨셉으로 이번 전시 부스를 표현했다. 


금호타이어, TTC 2024 참가... 고성능 스포츠 타이어 \ 엑스타 스포츠\  등 신제품 선보여금호타이어가 오는 6월 4일부터 6일까지 독일 퀼른에서 열리는 '더 타이어 퀼른 2024'에 참가한다. 사진은 금호타이어의 부스 조감도 [사진=금호타이어]

금호타이어는 이번 TTC에서 고성능 스포츠 타이어 제품인 '엑스타 스포츠 S(ECSTA SPORT S)', '엑스타 스포츠(ECSTA SPORT)'를 비롯해 전기차 전용 겨울용 타이어인 '윈터크래프트(WinterCRAFT) WP52 EV'를 처음으로 선보인다. 에어본 타이어 등 미래 컨셉의 제품도 함께 전시할 계획이다.


엑스타 스포츠 S와 엑스타 스포츠는 금호타이어가 유럽 및 글로벌 시장에서 퍼포먼서 브랜드로서의 입지를 굳히고자 KETC(금호타이어 유럽 연구소)에서 4년간 개발하며 스포츠 퍼포먼스 검증, 에너지 효율 및 마일리지까지 향상시킨 제품이다. 또 윈터크래프트 WP52 EV는 기존 겨울용 타이어 윈터크래프트 WP52를 전기차에 맞게 페이스 리프트한 전기차 전용 타이어다.


이강승 금호타이어 유럽본부장 전무는 "TTC에서 금호타이어의 주력 제품이라 할 수 있는 엑스타 스포츠 등이 첫 선을 보인다"며 "이번 전시를 통해 지속 가능한 미래 지향적 스마트 모빌리티 파트너로서의 입지를 강화하고 글로벌 프리미엄 브랜드화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금호타이어는 최근 5년간 유럽시장에서 연평균 20%이상 매출 성장을 하고 있다. 특히 지난해에는 전년대비 약 44% 증가하며 큰 폭의 성장세를 보였다.


wonjong@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4-06-03 15:01:3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LG그룹
버핏연구소 텔레그램
기획·시리즈더보기
재무분석더보기
제약·바이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