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유한킴벌리, 한화첨단소재와 지속 가능 제품 개발 나서...그린 액션 얼라이언스 MOU

  • 기사등록 2024-05-23 14:49:58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이승윤 기자]

유한킴벌리(대표이사 사장 진재승)가 한화첨단소재(대표이사 김인환)와 지속 가능한 제품 개발을 위해 협력한다.


유한킴벌리, 한화첨단소재와 지속 가능 제품 개발 나서...그린 액션 얼라이언스 MOU진재승(오른쪽) 유한킴벌리 대표이사 사장이 23일 유한킴벌리 본사에서 김인환 한화첨단소재 대표이사와 업무협약식을 기념하고 있다. [사진=유한킴벌리]

유한킴벌리는 23일 유한킴벌리 본사에서 한화첨단소재와 지속가능제품 생태계를 확장하기 위한 ‘그린 액션 얼라이언스’ 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협약식에는 진재승 유한킴벌리 대표이사 사장, 김인환 한화첨단소재 대표이사를 비롯한 양사 임직원이 참석했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친환경 소재 솔루션 개발과 제품 적용 등 기술 혁신, 지속가능소재 개발 및 제품 적용을 위한 노력 등 양사가 추구하는 지속가능성 목표 달성을 위해 상호 협력할 것을 약속했다.


유한킴벌리는 2030년까지 지속가능한 제품에서 매출 95% 이상을 달성하기 위한 혁신을 지속하고 있다. 이번 협약으로 크리넥스 등 자사 제품 원단에 생분해성 플라스틱 PLA 소재를 접목하는 기술 개발이 탄력받을 것으로 보인다.


양사는 기저귀 및 생리대 등 유한킴벌리 주요 사업 영역 전반의 지속가능제품 전환을 가속화하고 다양한 기술 혁신을 위한 협력도 확대할 예정이다.


진재승 유한킴벌리 대표는 “지속가능한 소재 혁신을 이루고 기후위기 대응에 기여하기 위해 기업 간의 긴밀한 협력이 요구된다”며 “2030 지속가능성 이니셔티브를 달성하기 위해 경영과 산업계 전반의 자원순환경제 전환이 가속화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lsy@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4-05-23 14:49:5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LG그룹
버핏연구소 텔레그램
기획·시리즈더보기
재무분석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