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현대백화점, 더현대 서울에서 '서양 미술 800년' 전시 개최

- 오는 5일부터 더현대 서울 '알트원'에서 로빌란트+보에나 갤러리와 특별 기획전

- 작품가액 총 1300억원, 총 70여 점 전시 … 알트원 유료 관람객 100만 돌파 기념 할인 프로모션도

  • 기사등록 2024-06-03 10:49:03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이승윤 기자]

현대백화점(대표이사 정지영)이 세계 최대 수준의 규모를 가진 갤러리 '로빌란트+보에나'와 함께 1300년부터 2000년대까지의 서양미술 대표작을 선보인다.

 

현대백화점, 더현대 서울에서 \ 서양 미술 800년\  전시 개최현대백화점이 더현대 서울 6층 복합 문화 공간 '알트원(ALT.1)'에서 오는 5일부터 9월 18일까지 '서양 미술 800년_고딕부터 현대미술까지'를 진행한다. [사진=현대백화점]

현대백화점은 더현대 서울 6층 복합 문화 공간 '알트원(ALT.1)'에서 오는 5일부터 9월 18일까지 '서양 미술 800년_고딕부터 현대미술까지'를 진행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전시는 10개국에서 소싱한 시대별 대표작 70여 점을 소개한다. 계란 노른자와 안료를 합성해 작업한 회화 '템페라'와 대리석상, 조각, 회화 등 17개 장르의 전시작들이 준비돼 있다. 이번에 전시되는 작품들의 총 작품가액은 1300억원이다.


전시 공간은 시대별 특징에 따라 구성된다. 프란체스코 그라니치, 아르테미시아 젠탈리스키, 에드가 드가, 마크 샤갈, 데미안 허스트 등 해외 대표 국립 미술관이 컬렉션으로 소장하고 있는 거장들의 작품을 관람할 수 있고 구매도 가능하다.

 

입장권은 2만원이고 알트원이 유료 관람객 100만명 돌파를 기념해 입장권 40% 할인 등 추가 혜택을 제공한다. 주중에는 오후 2시, 4시에 도슨트 투어가 진행된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전문 전시관에 버금가는 입지를 인정받고 있는 알트원이 이번 서양 미술 800년전 개최로 다시 한번 콘텐츠 소싱 능력을 입증할 수 있게 됐다"며 "국내외 유수 갤러리의 러브콜이 이어지고 있어 앞으로도 차원 높은 전시 콘텐츠를 선별해 고객에게 색다른 경험을 선사할 것"이라고 전했다.


lsy@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4-06-03 10:49:0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LG그룹
버핏연구소 텔레그램
기획·시리즈더보기
재무분석더보기
제약·바이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