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정희민 기자]

신용보증기금(이사장 최원목)이 지자체와 협업을 강화하며 지역 창업 생태계 활성화와 지역균형발전에 힘쓴다.


신용보증기금은 지난 29일 경상남도(도지사 박완수)와 지역특화 스타트업 발굴과 성장지원을 위한 ‘글로컬(Glocal) 스타트업 공동 지원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신보, 경상남도와 ‘글로컬(Glocal) 스타트업 공동 프로젝트’ 추진한영찬(왼쪽) 신용보증기금 이사가 지난 29일 경상남도청에서 열린 ‘지역특화 스타트업 육성을 위한 글로컬(Glocal) 스타트업 공동 지원사업 업무협약식’에서 김명주 경상남도 경제부지사와 기념 촬영하고 있다. [사진= 신용보증기금]

이번 협약식에는 한영찬 신보 이사와 김명주 경상남도 경제부지사를 비롯한 경상남도 창업지원단장, 경남창조경제혁신센터 본부장 등 경남지역 대표 스타트업 육성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신보는 경상남도로부터 지역 특화 스타트업을 추천 받아 보증비율 100%, 고정보증비율 0.5% 등 우대사항이 적용되는 글로컬 특화보증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밖에도 △보증연계투자 △민간투자유치 기회 제공 △엑셀러레이팅·기술자문·해외진출지원·네트워킹 등 스케일업에 필요한 각종 융·복합서비스를 통합 제공할 예정이다.


taemm071@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4-05-30 13:41:0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버핏연구소 텔레그램
4차산업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