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한전, 키르기즈공화국과 에너지분야 기술협력 MOU...'해외 진출 교두보 마련"

  • 기사등록 2024-05-10 14:24:21
기사수정
[더밸류뉴스=박지수 기자]

한국전력공사(사장 김동철)가 업무협약을 통해 중앙아시아 해외사업 진출 기반을 마련한다.


한국전력공사(이하, 한전)은 지난 9일 서울 오라카이 호텔에서 이브라에프 탈라이벡 키르기즈공화국 에너지부 장관과 ’한전-키르기즈공화국 에너지부 기술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한전, 키르기즈공화국과 에너지분야 기술협력 MOU...\ 해외 진출 교두보 마련\김동철(오른쪽) 한국전력 사장이 지난 9일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오라카이 대학로 호텔에서 이브라에프 탈라이벡 키르기즈공화국 에너지부 장관과 '한전-키르기즈공화국 에너지부 기술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 촬영하고 있다. [사진=한국전력공사]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키르기즈공화국과 HVDC(초고압직류송전), AMI(지능형 전략 계량 시스템) 등 에너지 신기술 분야에 대해 협력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


키르기즈공화국은 2040 중기 국가개발 프로그램을 수립해 재생가능 에너지원 비중 확대에 힘쓰고 있으며, 자국 내 전력품질 향상을 위해 국내외 에너지기업과의 협업 등 관련정책을 추진 중이다.


향후 한전 및 키르기즈공화국 에너지부는 에너지 분야 신규 프로젝트 관련 정보교류를 강화하고, 공동사업 추진 기회를 적극적으로 발굴해 나갈 예정이다. 협약사항의 실질적인 이행을 위하여 키르키즈공화국 에너지부와 한전간 전력회사 워킹그룹을 구성하여 공동 사업개발 아이템을 선정하고, 타당성조사 및 실증사업을 통해 사업성을 검토한 이후 단계적으로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parkjisu09@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4-05-10 14:24:2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버핏연구소 텔레그램
기획·시리즈더보기
재무분석더보기
제약·바이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