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삼성전자 '에코라이프랩', 국제표준 ISO 21702 취득...글로벌 바이러스 시험소 인증
  • 기사등록 2022-06-28 11:00:03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이승윤 기자]

삼성전자(대표이사 한종희 경계현)가 항균·항곰팡이에 이어 항바이러스 분야 인증까지 취득하며 소비자의 안전과 위생에 대한 지속적인 노력을 이어간다.


삼성전자는 28일 제품환경 분야 연구소인 '에코라이프랩'이 국내 전자업체 최초로 바이러스 검증 전문성을 갖춘 지정 시험소로 인증 받았다고 밝혔다.


김형남(왼쪽) 삼성전자 글로벌CS센터장 부사장은 27일 삼성 디지털시티에서 열린 인증서 수여식에서 김정한 독일 TUV 라인란드 한국지사 영업이사와 기념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미지=삼성전자]

인증서 수여식은 27일 경기도 수원시 '삼성 디지털시티'에서 김형남 삼성전자 글로벌CS센터장 부사장, 김형남 독일 TUV 라인란드 한국지사 영업이사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에코라이프랩은 국제표준화기구(ISO)가 제정한 국제표준규격인 ISO 21702 인증을 취득하면서 플라스틱 및 기타 재질 대상의 항바이러스 성능 평가에 대해 전문성과 대외 공신력을 인정받게 됐다.


삼성전자는 TUV 지정 시험소로 인증 받기 위해 항바이러스 시험을 위한 전용공간을 구축하고 바이러스 정량 분석을 위한 실시간 유전자증폭 분석 장치(RT-PCR), DNA 농도 분석 장비, 항온항습기 등 전문장비를 도입, 기술평가 유효성 검증 등 체계적인 프로세스를 강화했다.


에코파이프랩은 지난 2020년 1월 소비자의 제품 사용 환경까지 고려해 냄새·곰팡이·바이러스 등의 발생 원인을 분석하고 현상을 개선하기 위해 개편했다. 2020년 11월에는 TUV 라인란드로부터 항균·항곰팡이 관련 미생물 시험소로 지정됐고(국제표준규격 ISO 22196, ISO 846 인증) 이번에 바이러스 시험소 지정으로 미생물 3개 분야 시험소로서의 전문역량을 두루 갖추게 됐다.


삼성전자는 이번 인증으로 사내에 국제 규격의 미생물 시험소 운영으로 개발단계부터 미생물 관련 리스크를 검증하고 검증 시간을 단축할 수 있게 됐다.


lsy@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6-28 11:00:0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텔레그램
재무분석더보기
제약·바이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