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이승윤 기자]

팔도(대표이사 고정완)의 ‘뿌요소다’가 재출시 1년 만에 누적 판매량 1천만개를 돌파했다.


팔도는 뿌요소다의 성공적 안착으로 기존 ‘귀여운 내친구뽀로로’, ‘비락식혜’ 중심의 음료 카테고리를 어린이 탄산음료로 확대하며 제품 포트폴리오를 강화했다고 27일 밝혔다.

팔도 ‘뿌요소다’가 재출시 1년 만에 누적 판매량 1천만개를 돌파했다. [이미지=팔도]

뿌요소다는 뉴트로 트렌드에 맞춰 24년 만에 재출시한 추억 속 음료로, 1998년 출시 당시 아이들을 위한 소형 페트병 디자인과 CM송이 큰 사랑을 받았다. 재출시에 대한 소비자 반응도 뜨거웠다. 특히 MZ 세대를 중심으로 SNS와 숏폼 콘텐츠에서 뿌요소다 광고 관련 콘텐츠가 큰 화제를 모았다. 한 숏폼 영상 플랫폼에서 뿌요소다 해시태그 영상은 약 5700만 건에 이른다.


제품군도 다양화했다. 지난해 7월 소비자 요청에 따라 시그니처 맛인 ‘소다향’을 추가로 선보이며 과거 제품 라인업을 완성했다. 2030에게는 옛 추억을, 10대에게는 새로운 경험을 제공해 고객 확대에 성공했다는 평가다.


팔도는 여름을 앞두고 어린 시절 특별한 추억이 담긴 ‘뿌요소다 솜사탕향’을 새롭게 선보인다. 이어 복고트렌드를 새롭게 재해석하는 새로운 상품들을 출시할 예정이다.


lsy@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5-27 12:11:4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텔레그램
LG그룹
재무분석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