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김장준 기자]

카카오뱅크(대표이사 윤호영, Daniel)가 대구지역 소상공인 금융 부담 경감을 목적으로 대구신용보증재단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지원 대상은 대구시 소재 개인사업자로 기업당 최대 1억원까지 대출이 가능하다.

 

카카오뱅크는 대구신보와 손잡고 대구 지역의 소상공인 금융 지원을 위한 특별출연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카카오뱅크, 대구 소상공 금융 부담 경감 지원...‘대구 상생 대출’ 선봬윤호영(왼쪽) 카카오뱅크 대표이사가 지난 2일 카카오뱅크 판교오피스에서 진행된 '카카오뱅크 특별출연 업무 협약식'에서 박진우 대구신용보증재단 이사장과 악수하며 기념 촬영하고 있다. [사진=카카오뱅크]

카카오뱅크는 협약을 통해 대구신보에 25억원을 특별 출연하며, 대구신보는 이를 재원으로 375억원의 협약 보증을 지원해 '대구 상생 대출' 상품을 출시한다. 지난 2월 선보인 75억원 규모의 '대구 상생보증 대출'과 지난 4월 선보인 300억원 규모의 '대구 사업성장 대출'을 포함하면 카카오뱅크가 올해 대구신보와 시행한 협약 보증 금액만 총 750억원이다.

 

지원 대상은 대표자 개인신용점수 595점 이상(NICE 신용점수 기준)인 대구시 소재 개인사업자로 기업당 대출 한도는 최대 1억원까지다. 카카오뱅크 앱에서 비대면으로 신청할 수 있으며, 신용보증재단 영업점을 방문해 보증서를 발급받은 후 카카오뱅크 앱을 통해 신청하는 것도 가능하다. 

 

카카오뱅크는 이외에도 올해 다양한 지역 신용보증재단과 손잡고 소상공인 지원 상품을 꾸준히 출시해오고 있다.

 

카카오뱅크는 지난해부터 부산·인천·대전 등 총 11개 지역 신용보증재단과의 협약을 통해 총 2000억원 규모의 소상공인 상생 협약 보증 대출을 지원했다. '민생금융지원 자율 프로그램'에도 적극 동참하면서 가입 가능 지역을 더욱 확대하고 협약 규모 및 출연금을 늘려갈 계획이다.


jjk072811@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4-07-03 16:13:1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버핏연구소 텔레그램
4차산업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