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조원종 기자]

아시아나항공(대표이사 원유석)이 여름 휴가철을 맞아 국제선 22개 노선에서 주 82회로 항공편을 증편한다.


미국과 유럽은 △인천-뉴욕 노선의 야간편 운항은 7월 1일부터 9월 30일까지 주 5회에서 주 7회 △인천-로마 노선은 7월 1일부터 주 7회 △인천-바르셀로나 노선은 9월 1일부터 주 4회 △인천-멜버른 노선은 7월 2일부터 주 4회로 증편 운항한다.


아시아나항공, 여름 휴가철 국제선 늘린다... 22개 노선, 주 82회아시아나항공이 7월 1일부터 여름 휴가철을 맞아 22개 노선에서 주 82회 증편한다. 사진은 아시아나항공의 A350 [사진=아시아나항공]

일본은 7월 1일부터 △나리타 주 28회  △오키나와 주 13회 △삿포로 주 9회로 늘리며 △오사카는 7월 18일부터 주 23회로 증편한다. 중국은 7월 1일부터 △창춘 주 9회 △하얼빈 주 7회 △광저우 주 14회 △텐진 8월 5일부터 주 7회 △시안 9월 9일부터 주 5회 등으로 증편하고 △청두 △다롄 △김포-베이징 노선은 운항 재개 및 증편할 예정이다.


또 베트남 다낭 노선에 7월 10일부터 8월 31일까지 주 2회 부정기편을 추가한다. 몽골 울란바토르 노선은 오는 9월까지 기존 주 3회에서 주 5회로 증편 운항한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여름 휴가철을 맞아 폭넓은 여행 선택지를 제공하기 위해 증편했다"며 "공급 확대를 통해 고객 편의 제고와 수익성 개선을 이루겠다"고 말했다.


wonjong@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4-07-03 10:12:5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버핏연구소 텔레그램
기획·시리즈더보기
재무분석더보기
제약·바이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