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금호석유화학, 바이올린 ‘피에트로 과르네리’ 무상 임대..."차세대 영재 무한 재능 꽃피우길"

- 지난 2015년 국립심포니오케스트라 이정일 악장 약 9년간 임대

  • 기사등록 2024-05-28 21:30:03
기사수정
[더밸류뉴스=홍순화 기자]

금호석유화학(대표이사 백종훈)이 고악기 임대를 통해 사회공헌 활동을 펼친다.


금호석유화학은 1717년 제작된 명품 바이올린 피에트로 과르네리(Pietro Guarneri)를 차세대 바이올린 영재 백수현 양(대치초등학교 5년)에게 무상 대여하기로 했다고 28일 밝혔다. 


금호석유화학, 바이올린 ‘피에트로 과르네리’ 무상 임대...\백수현 양이 28일 금호석유화학 본사에서 과르네리 바이올린을 수령하고 기념 촬영하고 있다. [사진=금호석유화학]

금호석유화학은 이날 본사에서 전달식을 가졌다. 백 양은 한국예술영재교육원에서도 바이올린 연주자로 활동하고 있다.


이번에 백 양에게 임대된 1717년산 바이올린 피에트로 과르네리 만토바(Pietro Guarneri, Mantua)는 스트라디바리와 더불어 이탈리아의 바이올린 제조 명문으로 알려진 과르네리가(家)의 피에트로 지오바니 과르네리(Pietro Giovanni Guarneri)가 제작했다. 해당 악기는 1997년에는 시카고 소재 악기 복원 업체이자 공신력 있는 보증서를 발급하는 바인앤푸시(Bein&Fushi)의 감정서를 획득했다.


금호석유화학은 지난 2011년부터 해당 고악기를 보유하고 있다. 앞서 2015년 국립심포니오케스트라의 이정일 악장에게 약 9년간 악기를 임대하였으며 올해 초 반납 절차를 완료했다.


금호석유화학은 “오랜 세월을 품은 악기의 소리를 직접 느끼며 무한한 재능을 꽃피우기 바라는 마음에서 지원을 결정했다”고 배경을 설명했다.


금호석유화학은 고악기 임대를 통한 영재 지원 활동 외에도 복지시설 휴그린 창호 교체 지원, 시각장애인 흰지팡이 제작 지원, 맞춤형 휠체어 보장구 지원, 독거노인 도시락 배달 봉사활동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hsh@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4-05-28 21:30:0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LG그룹
버핏연구소 텔레그램
기획·시리즈더보기
재무분석더보기
제약·바이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