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롯데, 송파구청과 ‘2024 석촌호수 수질 개선’ 활동 적극 추진

- 2021년 8월, 송파구청과 함께 석촌호수 수질 개선 사업 착수

- 3년간 수질 개선 노력으로 석촌호수 투명도 2m, 수질 2급수 개선

  • 기사등록 2024-05-23 08:38:52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이승윤 기자]

롯데그룹 5개 계열사(물산, 지주, 칠성음료, 백화점, GRS)가 ESG 경영 실천과 지역사회 공헌 활동을 적극 추진한다.


롯데, 송파구청과 ‘2024 석촌호수 수질 개선’ 활동 적극 추진롯데그룹 5개 계열사가 지난 22일 서울 송파구 석촌호수 동호에서 ‘2024 석촌호수 수질 개선’ 업무 협약을 맺었다. 왼쪽부터 김만구 녹색미래 대표, 김상우 롯데백화점 잠실점장, 감동훈 롯데칠성음료 커뮤니케이션부문장, 서강석 송파구청장, 최영 롯데물산 경영전략부문장, 최용환 롯데GRS ESG부문장, 류영근 젠스 대표이사가 기념 촬영 하고 있다. [사진=롯데]

롯데는 지난 22일 서울 송파구 석촌호수 동호에서 송파구청과 함께 ‘2024 석촌호수 수질 개선’ 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협약식에는 롯데 5개 계열사 대표자, 서강석 송파구청장, 재단법인 녹색미래 대표, 젠스 대표가 참석했다.


지난 2021년 8월 롯데와 송파구청은 석촌호수를 시민들에게 편안하고 깨끗한 쉼터로 선물하기 위해 ‘석촌호수 수질 개선’ 사업을 시작했다. 광촉매를 활용해 기초 수질을 향상시키고 녹조 형성을 억제해 호수의 탁도와 청정도를 개선했다. 그 결과 석촌호수 투명도는 기존 0.6m에서 최대 2m까지 증가했고 전체적인 수질도 기존 3급수에서 2급수 이상으로 개선됐다. 2급수는 목욕이나 수영을 할 수 있는 수준으로 끓이거나 약품 처리하면 식수로도 사용할 수 있다.


이번 협약에 따라 롯데는 수질 개선 사업 기금 조성과 제반사항 등의 현장 업무를 지원하고 송파구청은 수질 개선 사업에 대한 행정지원 및 기초자료를 제공한다. 녹색미래는 수질 모니터링과 기술자문을 지원하고 젠스는 수질 개선 작업을 수행한다.


장재훈 롯데물산 대표이사는 “지속적인 수질 개선 활동을 통해 석촌호수와 롯데월드타워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관광명소를 넘어 세계인과 함께하는 그린 랜드마크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lsy@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4-05-23 08:38:5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LG그룹
버핏연구소 텔레그램
기획·시리즈더보기
재무분석더보기
제약·바이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