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삼성증권, 유튜브 라이브 확대·개편으로 투자자 시장대응 지원 나선다 - 매일 오후 4시, '리서치 포 유 라이브' 고정 편성
  • 기사등록 2022-07-05 14:42:25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이상협 기자]

삼성증권(대표이사 장석훈)이 변동성이 커진 국내외 시장의 시황부터 대응전략까지 투자에 필요한 정보 제공에 나선다.


삼성증권은 최근 불확실한 시장에 투자자들을 지원하기 위해 이달부터 유튜브 라이브 방송을 확대∙개편한다고 5일 밝혔다. 매일 오후 4시 라이브 방송을 고정 편성해 국내외 시장과 종목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고 실시간 채팅을 통한 질의응답을 진행한다.


삼성증권 모델이 유튜브 라이브 방송 확대 개편을 알리고 있다. [사진=삼성증권]

월요일은 '주간유망종목', 화요일∙목요일은 해외증시 주요 이슈와 대응전략을 다루는 '미스터 해외주식'이 방송되고, 수요일은 시장대응전략을 전달하는 '마켓 CHEF', 금요일은 글로벌 성장산업의 트렌드를 짚어주는 '텍톡(Tech Talk)'이 편성된다.


이번 라이브 방송은 '리서치 포 유 라이브'라는 브랜드를 도입해 투자정보 수요가 큰 시간대인 오후 4시를 ’삼성증권 투자정보 타임'으로 포지셔닝할 예정이다.


라이브 방송 개편과 함께 지난 5월 도입한 버추얼 애널리스트(가상 애널리스트)가 진행하는 방송도 '리서치 포 유 버추얼'이라는 브랜드를 도입하고 코너를 확대한다.


이달부터 장효선 글로벌주식팀장의 버추얼 애널리스트가 미국시장의 주요 이슈와 관련한 투자전략을 알리는 '리서치 하이라이트 글로벌'이 추가로 편성된다. 인플레이션, 우크라이나 전쟁 등으로 높아진 미국주식 변동성 대응에 도움을 줄 예정이다.


버추얼 애널리스트가 진행하는 방송은 지난 5월 중순 도입 이후 한 달 반만에 누적 조회수 50만 회를 돌파해 새로운 유튜브 투자정보 트렌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

삼성증권은 유튜브 구독자수 100만명 이상에 주어지는 골드 버튼을 보유하고 있으며, 공식 유튜브 채널 ‘Samsung POP’은 지난달 말 기준 총 조회수 1억2000만회를 기록했다.


tkdguq0423@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7-05 14:42:2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텔레그램
4차산업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