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금융그룹 '내부거래' 최다 삼성 9조6천억 중 '삼성생명' 비중 최대...삼성카드·삼성전자서비스 대 매출 1358억원, 1864억원
  • 기사등록 2020-09-25 21:12:16
기사수정
[더밸류뉴스= 조창용 기자]

25일 처음 공개된 국내 복합금융그룹 통합 공시에서 일감 몰아주기 등과 관련 있는 내부거래 총액은 삼성금융그룹이 9조6000억원에 달해 가장 많았다.  


삼성생명 본사 [사진=더밸류뉴스]내부거래에는 대여·매도·수취·매출 등이 포함됐다. 유가증권 매도 실적을 제외하고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한 건 삼성생명(9944억원)이었다. 


삼성생명은 유가증권 매도와 관련한 5441억원을 제외하고도 삼성카드와 삼성전자서비스에 대한 상품용역매출이 각각 1358억원, 1864억원에 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6개 그룹의 자본 적정성 비율과 내부거래 총액 등이 처음 공개됐다. 특히 자본 적정성 비율은 금융그룹이 위기 상황에서 얼마나 손실을 잘 흡수할 수 있는지를 처음 보여준 지표로, 6개 그룹 모두 금융당국 규제 비율인 100%를 넘긴 것으로 나타났다. 


creator20@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9-25 21:12:1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재무분석더보기
삼성
산업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