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LX인터내셔널, 올해 '지속가능경영보고서' 인터랙티브 PDF로 제작...편의∙활용성 제고

  • 기사등록 2024-06-07 22:18:30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이승윤 기자]

LX인터내셔널(대표이사 윤춘성)이 2014년부터 매년 지속가능경영 보고서 발간을 통해 기업의 환경, 사회, 지배구조 부문에서의 지속가능경영 전략과 목표 및 추진성과를 공개하고 있다.


LX인터내셔널은 지난 3일 ‘2024 지속가능경영보고서’ 발간했다고 밝혔다. 


LX인터내셔널, 올해 \ 지속가능경영보고서\  인터랙티브 PDF로 제작...편의∙활용성 제고LX인터내셔널 직원들이 ESG경영 활동 및 성과 등을 담은 ‘2024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LX인터내셔널]

LX인터내셔널은 올해로 11번째 발간한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인터랙티브 PDF 형식으로 제작해 독자 편의성과 활용성을 높였다.


특히, LX인터내셔널은 이번 보고서에서 ‘지속가능한 비즈니스’를 중대 이슈의 하나로 강조했다. 기존 사업 역량을 바탕으로 지속가능한 사업 기반을 확대해 나가겠다는 것으로, LX인터내셔널은 축적된 자원개발 및 트레이딩 역량을 활용해 2차전지 핵심광물 및 소재 분야를 전략육성 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다. 올해 초 국내 기업 최초로 인도네시아 AKP 니켈광산 경영권을 인수한 것이 그 일환이다. 


LX인터내셔널은 AKP 광산을 디딤돌 삼아 광산 및 제련소 등 자산 추가 투자를 검토 중이다. 이를 통해 2차전지 및 전기차 산업의 밸류체인을 확대하고, 나아가 자산 투자와 연계하여 국내외 2차전지 소재 업체의 중간재 트레이딩을 추진할 계획이다.


LX인터내셔널은 다양한 이해관계자 대상 설문을 통해 공급망 ESG 리스크 관리와 인적자원 관리 등 ‘사회’ 영역에 대한 이해관계자의 관심이 지난해 보다 높아졌음을 확인하고, 이를 기반으로 상위 10대 중대 이슈를 도출했다. 


그 중에서도 환경(E) 부문의 ‘환경경영체계’, 사회(S) 부문의 ‘공급망 ESG 리스크 관리’, 지배구조(G) 부문의 ‘컴플라이언스’ 이슈에 대해서는 국제회계기준재단(IFRS)의 ESG 정보 공시 프레임워크를 적용해 △지배구조 △전략 △위험관리 △지표 및 목표라는 네 가지 핵심요소를 중심으로 활동 내용과 성과를 담았다. 또 협력사를 대상으로 ESG 진단 및 교육을 실시하는 등 공급망 ESG 관리 체계 구축에 관한 내용을 보고서에 포함한 점도 주목할 만하다. 


윤춘성 LX인터내셔널 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글로벌 공급망 이슈와 규제가 점차 강화되고, 이해관계자들의 ESG 요구 수준도 심화되고 있다”며, “단순히 사업 확장과 경제적 성과를 추구하는 것이 아니라, 환경∙사회∙지배구조 측면에서 책임을 다하고 지속가능한 가치를 창출하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LX인터내셔널은 앞으로도 매년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발간해 재무 및 비재무 영역의 성과를 통합 관리하고, 이행 과정도 투명하게 공개할 계획이다. 


이번 보고서는 LX인터내셔널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lsy@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4-06-07 22:18:3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LG그룹
버핏연구소 텔레그램
기획·시리즈더보기
재무분석더보기
제약·바이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