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이명학 기자]

최근 국내 게임업계는 글로벌 시장 공략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일정 수준 이상의 성과를 거두기 위해서는 글로벌 진출이 필수적이라고 업계 전문가들은 입을 모은다.


올 상반기 국내 게임사들의 글로벌 시장 활약상에 귀추가 주목된다.


컴투스, 야구 게임 시리즈 글로벌 누적 다운 1억 돌파


컴투스(대표 남재관)가 서비스하는 야구 게임 시리즈가 글로벌 통합 누적 다운로드 수 1억 건을 돌파했다.


현재 컴투스는 △컴투스프로야구2024 △컴투스프로야구V24 △컴투스프로야구 for 매니저 LIVE 2024 △MLB 9이닝스 24 △MLB 라이벌 △MLB 9이닝스 GM △OOTP 등 리얼 야구 및 시뮬레이션 장르를 포함해 총 7가지의 타이틀을 통해 글로벌 야구 게임 시장에서의 입지를 공고히 하고 있다.


[게임 이모저모] \컴투스의 야구 게임 시리즈가 글로벌 누적 다운로드 1억 건을 돌파했다. [이미지=컴투스]

실제로 8년째 서비스를 이어가고 있는 ‘MLB 9이닝스 24’는 현재까지 구글 플레이스토어 122개국, 애플 앱스토어 87개국에서 스포츠게임 분야 매출 순위 TOP 10을 기록하고 있다. 지난해 출시한 ‘MLB 라이벌’도 출시 당시 일본 양대 마켓 인기 게임 1위 기록 및 게임 전체 매출 차트에서도 10위권에 오르는 등 성공적인 출발을 알렸다. 올해도 야구 시즌 개막과 함께 KBO(한국 프로야구) 및 MLB(미국 프로야구) 기반의 모든 타이틀이 높은 인기를 얻으며 누적 다운로드 1억 건을 달성했다.


컴투스의 야구 게임이 글로벌 시장에서 성공적으로 안착할 수 있었던 배경에는 20여 년 넘게 쌓아온 개발력과 운영 노하우가 있다. KBO 및 MLB 공식 라이선스를 바탕으로 모든 구단의 정보와 선수 로스터를 최신화하고, 구질에 따른 투수의 그립과 선수별 특이폼 구현과 셀레브레이션, 공의 탄성까지 고려한 물리 엔진 고도화 등 해마다 시즌 개막에 맞춘 대규모 업데이트로 높은 퀄리티를 유지하고 있다.


이에 더해 각 게임을 플레이하는 유저에 맞춘 기획과 연구개발로 야구의 큰 틀 안에 다양한 변주를 가미해 만족도를 높이고 있는 점도 성공의 비결이다. 컴투스 야구 게임 다운로드의 약 70% 이상이 해외국가에서 발생했는데, 세계 1위 게임 시장인 미국은 전체의 약 27%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고 일본과 대만 등 주요 야구 강세 국가에서도 고른 분포를 보였다. 


◆넥슨, '프라시아 전기' 대만·홍콩·마카오 출시…'감마니아' 퍼블리싱


넥슨(대표이사 이정헌)은 지난 3일 오후 3시 ‘프라시아 전기’ 현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정식 서비스 일정을 공개했다.


대만·홍콩·마카오 지역 이용자는 PC 버전은 7일, 모바일 버전은 오는 10일부터 사전 다운로드가 가능하며, 13일부터 PC 및 모바일 환경에서 게임을 플레이할 수 있다.


[게임 이모저모] \넥슨의 '프라시아 전기'가 오는 13일 대만·홍콩·마카오 지역에서 정식출시한다. [이미지=넥슨]

‘프라시아 전기’의 현지 서비스명은 ‘波拉西亞戰記(프라시아전기)’로, 대만 게임사 ‘감마니아’가 퍼블리싱을 담당한다. 지난 달 현지 이용자 대상으로 비공개 베타 테스트(CBT)를 진행해 서비스 안정성을 점검한 바 있다.


‘프라시아 전기’는 초대형 MMORPG로 국내에서는 지난해 3월 정식 출시 후 양대 앱마켓(구글 플레이, 애플 앱스토어) 인기 순위 1위를 기록했다. 결사(길드)에 가입한 누구나 소유하고 경영할 수 있는 21개의 거점과 접속하지 않아도 캐릭터를 조종할 수 있는 ‘어시스트 모드’ 등 MMORPG 장르에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며 현재까지도 우수한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네오위즈, '스컬' 모바일 버전 글로벌 출시


네오위즈(대표이사 김승철 배태근)는 자사가 서비스하고 사우스포게임즈가 개발한 2D 액션 게임 '스컬(Skul: The Hero Slayer)’의 모바일 버전을 글로벌 정식 출시했다고 5일 밝혔다.


‘스컬’은 주인공 ‘리틀본’의 해골 머리를 바꿔가며 던전을 탐험하는 2D 로그라이크 액션 플랫포머 게임이다. 이번 모바일 버전은 스컬의 세계관과 캐릭터를 모바일 환경에 그대로 구현했으며, 적을 물리치며 나아가는 횡스크롤 액션 등 PC·콘솔로 즐기던 스컬의 재미요소를 모바일로 최적화했다.


[게임 이모저모] \네오위즈의 '스컬' 모바일 버전이 지난 5일 한·미·일 포함 글로벌 175개국에 정식 출시됐다. [이미지=네오위즈] 

스컬 모바일 버전은 한국을 포함한 일본, 미국 등 글로벌 175개국에 동시 출시됐으며, 구글 플레이스토어 및 애플 앱스토어에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스컬은 지난 2021년 글로벌 PC 플랫폼 스팀 출시에 이어 닌텐도 스위치, 플레이스테이션4(PS4), 엑스박스(Xbox) 등 콘솔 버전을 공개했다. 호쾌한 액션과 전략적 플레이 등으로 좋은 반응을 얻으며 한국 인디게임 최초로 출시 1년 만에 누적 판매량 100만 장을 돌파했다. 현재는 누적 판매량 200만 장을 넘겼다.


myung092251@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4-06-07 11:51:2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LG그룹
버핏연구소 텔레그램
기획·시리즈더보기
재무분석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