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정채영 기자]

색조 화장품 전문기업 클리오(대표이사 한현옥)는 주당 150원 배당금을 결정했다고 7일 밝혔다. 배당금 총액은 25억3384만6950원이며, 오는 31일 주주총회 의결을 거쳐 지급된다.

 

한현옥 클리오 대표이사. [사진=클리오]클리오는 지난해 매출액 2327억원, 영업이익 138억원, 당기순이익 93억원을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전년비 매출액은 6.6% 증가했고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3.7%, 2.8% 감소했다. 

 

한유정 대신증권 연구원은 “올해 전략적으로 사업을 축소 중인 도매, 클럽클리오를 제외한 전 채널 매출액 성장이 기대된다”며 “브랜디∙에이블리 등 신흥 플랫폼향 매츨 증가와 퀵커머스 입점 제품 확대로 올해 국내 온라인 채널 매출액은 21% 증가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또, "해외 온라인 매출액 역시 중국 15%, 일본 13%, 미국 20% 증가할 것"이라며 “구달 비건제품을 중심으로 미국 클린뷰티 시장에 진출하며 페리페라, 클리오 등 색조 제품들에 치중돼 있던 제품 포트폴리오를 다각화 해나갈 것"이라고 전망했다. 


1011pink@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3-07 18:11:1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텔레그램
LG그룹
재무분석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