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SG, 에코스틸아스콘 우크라이나 특허 출원... 친환경 아스콘 기술경쟁력 확보

  • 기사등록 2024-05-28 16:13:57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이승윤 기자]

SG(대표이사 박창호)가 친환경 건설 제품 생산에 대한 기술 특허를 받았다.


SG, 에코스틸아스콘 우크라이나 특허 출원... 친환경 아스콘 기술경쟁력 확보박창호(왼쪽) SG 대표가 안드레이 나자렌코 SGU 대표이사와 엄지척 포즈로 기념 촬영하고 있다. [사진=SG]

SG는 우크라이나에서 에코스틸아스콘에 대한 특허를 출원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특허는 '제강 슬래그 골재 생산 및 제강 슬래그 아스팔트 콘크리트 혼합물 제조방법'에 대한 기술로 SG가 9년간의 연구개발 끝에 국내 아스콘 업계 최초로 관련 국내 특허를 취득했다.


에코스틸아스콘은 기존 아스콘 제조에 사용되는 천연골재 대신 제강 과정에서 발생하는 폐기물인 슬래그를 이용한다. 일반 아스콘 대비 고강도, 고내구성에 산림훼손을 줄이고 부산물 절감에 기여하는 친환경 제품이다. 지난해 우크라이나 방한단이 SG를 방문했을 때 우크라이나 도로 재건 사업에 이를 활용하는 방안을 논의했다.


SG는 지난 2월 설립한 우크라이나 현지 법인(SGU)을 중심으로 현지 아스콘 공장 인수를 추진 중이다. 우크라이나 도로 재건과 관련해 이미 2건의 수주 계약을 체결했고 신속한 현지 도로 재건 사업 착수를 위한 제반 절차도 진행 중이다.


SG 관계자는 “우크라이나는 철강 강국으로 슬래그 배출량이 많아 에코스틸아스콘을 생산하기에 적합한 환경”이라며 “장기간의 재건 사업 참여 과정에서 신속한 에코스틸아스콘 공급을 위해 우크라이나 정부와 현지 업체들과 지속 소통 중”이라고 전했다. 이어 “최근 인도와 인도네시아에서 특허를 출원한 것을 비롯해 추가적인 해외 특허 출원을 계획하고 있고 이를 통해 자사 친환경 아스콘 제품의 국제 기술 경쟁력을 확보할 것”이라고 전했다.


lsy@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4-05-28 16:13:5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LG그룹
버핏연구소 텔레그램
기획·시리즈더보기
재무분석더보기
제약·바이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