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이상협 기자]

KB증권(대표이사 박정림 김성현)이 업무 효율성 증대와 고객만족을 위해 AI(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한 서비스 확장에 나선다.


KB증권은 AI 기술을 적용한 AI 상담 콜봇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지난 5일 밝혔다. 이를 통해 KB증권 고객은 시간과 장소의 제약을 받지 않고 언제든지 음성으로 신속한 상담을 제공받을 수 있다.


서울 여의도 KB증권. [사진=더밸류뉴스]

담보부족 안내 서비스와 해외주식 배당 옵션 안내 서비스 등 고객에게 안내해 처리해야 할 업무가 생겼을 경우, AI 상담 콜봇이 직접 고객에게 전화를 걸어 상담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 KB증권은 올해 말까지 금융투자상품 해피콜(완전판매 후 모니터링), 이상 거래 탐지 시스템(FDS, 'Fraud Detection System')으로 인해 이체 업무가 제한될 경우, △제한 해제 처리 △지점 업무 처리시 고객 안내 △고객 문의까지 AI 상담 콜봇이 직접 상담을 진행할 수 있도록 확대 적용할 계획이다.


tkdguq0423@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8-09 10:03:5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한국투자증권
텔레그램
4차산업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