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포스코건설, 포스코이앤씨(POSCO E&C)로 사명 변경…"친환경 미래 신성장 선도할 것"

  • 기사등록 2023-03-20 16:56:30
기사수정
[더밸류뉴스=김인식 기자]

포스코건설(대표이사 한성희)이 ‘포스코이앤씨(POSCO E&C)’로 사명을 변경했다.

 

포스코건설은 내년 창립30주년을 앞두고 친환경 미래 신성장 선도 기업으로의 의지를 담아 20일 정기주주총회에서 `포스코이앤씨(POSCO Eco & Challenge)`로 사명을 변경했다고 밝혔다.


이앤씨(E&C)는 에코 앤 챌린지(Eco & Challenge)로, 자연처럼 깨끗한 친환경 미래사회 건설의 의미인 에코(Eco)와 더 높은 곳의 삶의 가치를 실현하기 위한 도전을 상징하는 챌린지(Challenge)의 뜻을 담고 있다.

 

한성희 포스코이앤씨 대표이사가 정기주주총회에서 회사기를 흔들고 있다. [사진=포스코이앤씨]

지난해 포스코그룹은 100년 기업으로서의 새로운 도약을 위해 `인류의 지속 가능한 미래를 선도하는 글로벌 비즈니스 리더`를 비전으로 설정한 바 있다. 포스코건설도 대외 환경변화에 대응하고, 미래 지속성장 기반을 구축하고자 `친환경 및 미래 비즈(Biz) 확장’, ‘디지털 기반 생산성 향상’, ‘위기에 강건한 경영관리 체계 구축` 등의 전략적 미래 혁신 방향을 수립하고, 퀀텀리프의 원년으로 결의를 다지고자 이번에 사명변경을 추진했다.

 

아울러 포스코이앤씨(POSCO E&C)는 친환경 프리미엄 브랜드로 입지를 공고히 하기 위해 지난해부터 추진해 온 ‘그린 라이프 위드 더샵(Green Life With The Sharp)’의 이미지도 반영하고 있다. 포스코건설은 이번 사명변경을 계기로, 저탄소철강 분야인 수소환원제철과 이차전지 원료소재 분야의 EPC(설계, 조달, 시공) 경쟁력을 강화하는 한편, 신재생 에너지 시장을 선점하고 그린 라이프(Green Life) 주거모델을 상품화하는 등 친환경·미래성장 사업을 획기적으로 확대해 글로벌 탑티어(Global Top-Tier) 기업으로 자리매김할 예정이다.

 

포스코이앤씨는 에코 앤 챌린지(Eco & Challenge) 조직문화 조성 활동에 박차를 가하고 안전·품질·생산성·수익성 등 전분야의 디지털 혁신을 통해 어떠한 위기에도 신속하게 대처할 수 있는 체계를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kis7042@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3-03-20 16:56:3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LG그룹
버핏연구소 텔레그램
기획·시리즈더보기
재무분석더보기
제약·바이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