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이승윤 기자]

NH농협은행(은행장 권준학)이 서울시 중구 소재 더 플라자 호텔에서 기업고객 120여명을 초청해 ‘2022년 환율전망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7일 밝혔다.


이연호 부행장이 ‘2022년 환율전망 세미나’에 참석한 고객들에게 인사말을 하고 있다. [이미지=NH농협은행]

이번 세미나에서는 이낙원 NH농협은행 FX파생전문위원과 권아민 NH투자증권 연구원이 강연자로 나와 주요 통화 환율 및 경제 전망을 제공하고 환 리스크 관리 수요가 있는 수출입 기업들이 많은 관심을 가졌다.


2006년부터 매년 환율전망 세미나를 개최하고 있는 농협은행은 코로나로 중단되었던 세미나를 3년 만에 다시 개최했다. 참석하고자 하는 수출입 기업이 많아지면서 향후 대상 고객 및 규모를 확대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연호 NH농협은행 기업투자금융부문 부행장은 “환율 변동성 확대로 고민이 많은 고객님들에게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며 “금융시장의 흐름과 리스크 요인을 고객과 함께 고민하며 외환‧파생 토탈 솔루션을 제공하는 금융파트너가 되겠다”고 전했다.


lsy@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10-07 10:47:5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버핏연구소
텔레그램
재무분석더보기
제약·바이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