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이승윤 기자]

우리은행(은행장 이원덕)이 생체인증 서비스를 항공기 탑승 수속에도 확대 적용한다.


우리은행은 신분증없이 생체정보(손바닥 정맥)만으로 본인 여부를 확인해 국내선 탑승 수속이 가능한 ‘생체인증 공항 연계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30일 밝혔다.


김백수 우리은행 정보보호그룹 부행장(가운데), 윤형중 한국공항공사 사장(왼쪽), 박종석 금융결제원 원장(오른쪽)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미지=우리은행]

국내 14개 공항에서 국내선 탑승 시 이용할 수 있는 해당 서비스는 우리은행의 영업점과 디지털데스크(화상창구)에서 손바닥 정맥 정보를 등록해 신청할 수 있다. 기존에 우리은행에 손바닥 정맥 정보를 등록한 고객은 영업점에서 ‘공항 연계 서비스’만 신청하면 이용이 가능하다.


이번 서비스는 우리은행을 비롯한 9개의 금융기관과 한국공항공사 및 금융결제원이 제휴해 추진하는 서비스로 공항 이용 고객의 탑승 수속 편의성을 높이고자 마련됐다.


현재 우리은행은 고객이 손바닥 정맥 정보를 등록하면 우리은행의 ATM 입출금, 스마트키오스크/디지털데스크/대여금고 본인 확인 시 이를 활용해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고 있고 향후 다양한 분야에서 생체정보를 활용한 서비스 제공 범위를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lsy@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9-30 12:14:5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DL이인씨
텔레그램
기획·시리즈더보기
재무분석더보기
제약·바이오더보기
/strong>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