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신현숙 기자]

우아한형제들(대표이사 김봉진 김범준)이 운영하는 배달의민족이 경찰청과 손잡고 라이더를 대상으로 ‘무사고·무위반 서약’ 캠페인을 펼치는 등 안전한 배달 문화 조성에 나선다.


우아한형제들의 자회사 우아한청년들(대표이사 김병우)은 24일 경기 남양주시 소재의 ‘배민 배달서비스연수원’에서 ‘이륜차 교통안전문화 확산을 위한 우아한청년들-경찰청 협업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체결식은 경찰청 교통안전과와 배민 배달서비스연수원 등 양측 관계자들이 참석해 열렸다.


남기영(오른쪽) 우아한청년들 실장이 24일 경기도 남양주시에 위치한 배민배달서비스연수원에서 이서영 경찰청 교통안전과장 총경과 ‘이륜차 교통안전문화 확산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사진=우아한형제들]

이번 협력의 일환으로 우아한청년들은 지난 3월부터 경찰청이 운영하는 ‘무사고·무위반 서약’ 캠페인을 이륜차 라이더를 대상으로 진행하고 있다. 배민 배달서비스연수원에서 안전 교육을 수료한 배달 라이더를 대상으로 서약서를 받아 경찰청에 전달하는 방식이다. 서약을 한 라이더는 ‘착한운전 마일리지’ 제도에 참여하게 되며, 1년 간 서약 내용을 준수하면 마일리지 10점이 적립돼 추후 벌점 10점을 감경 받을 수 있다. 전일 기준 배민 배달서비스연수원에서 무사고·무위반 서약에 참여한 라이더는 총 1233명이다.


우아한청년들은 배민 배달서비스연수원을 통한 안전 교육도 강화한다. 배민 배달서비스연수원은 지난해 5월 문을 연 업계 유일의 오프라인 이륜차 안전 및 배달서비스 교육 기관이다. 체계적인 이륜차 안전 운행 교육과 건전한 배달 문화 조성을 목적으로 설립했다.


연수원은 이론과 실습 교육이 모두 진행될 수 있도록 설계됐다. 실습 교육을 위해 실제 도로와 유사한 환경에서 이륜차, 안전모 및 보호용품 등 설비를 구비해 본격적인 주행 연습이 가능하다. 또 20년 이상의 이륜차 교육 경력이 있는 강사진들이 강의를 진행한다. 건물 내에는 강의실과 함께 라이더가 휴식을 취할 수 있는 전용 휴게공간도 마련했다.


우아한청년들은 또 배민 배달서비스연수원 방문이 어려운 지방의 라이더를 대상으로 별도의 이륜차 안전 교육 프로그램 ‘찾아가는 이륜차 안전교육’도 실시한다. 지방 경찰청 등과 연계해 지역을 순회하며 이륜차 안전 운행 교육을 제공하는 방식이다. 이달 말 대전을 시작으로 부산, 광주 등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우아한청년들은 ‘찾아가는 이륜차 안전교육’을 정례화하고, 규모도 점차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shs@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5-25 09:49:4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텔레그램
LG그룹
재무분석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