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이지윤 기자]

메리츠증권(대표이사 최희문)이 씨앗자산운용의 자문을 받아 국내주식과 ETF에 투자하는 메리츠스마트랩(씨앗자산)을 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씨앗자산운용은 한국투자신탁운용에서 ‘한국투자네비게이터’ 펀드를10년 넘게 운용한 스타매니저출신 박현준 대표가 2017년 설립했다. 하우스 주력전략은 주식 롱숏으로 20여년간 시장을 경험한 운용역들이 우량종목을 발굴하고 포지션을 관리한다.


텍스트, 사람, 정장, 남자이(가) 표시된 사진

자동 생성된 설명메리츠증권, ‘메리츠스마트랩(씨앗자산)’ 출시. [이미지=메리츠증권]

메리츠스마트랩(씨앗자산)은 투자기업의 장기 성장성과 핵심 기술력을 분석한 후, 시장흐름을 주도하는 대형주와 성장성이 높은 저평가된 중소형주를 선별해 투자대상에 편입한다. 시장상황에 따라 주식편입 비중을 탄력적으로 조절하고, 시장 급락시 파생ETF를 활용한 리스크 헷지 전략으로 시장수익률초과 달성을 추구한다.


메리츠스마트랩(씨앗자산)은 파생ETF편입이 가능한 고난도형 상품으로 초고위험 투자성향 고객에게 적합하며 최소 가입금액은 3천만원 이상이다. 후취 수수료는 연1.5%로 운용성과에 따라 성과보수가 발생한다. 추가 입출금이 가능하고, 운용개시이후 별도의 중도해지 수수료가 없어 원하는 시점에 자유롭게 중도해지도 할 수 있다.


잔고조회를 통해실시간으로 운용현황을 투명하게 확인할 수 있으며 매 분기 발송되는 운용보고서로 운용상태와 전략 등을 확인하는 것도 가능하다. 메리츠스마트랩(씨앗자산)은 메리츠증권 영업점을 통해 가입할 수 있다.


jiyoun6024@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5-25 09:37:1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텔레그램
4차산업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