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홍순화 기자]

세종대학교(총장 배덕효) 인공지능학과가 학과 개설 이후 첫 공식 엠티를 진행했다. 이번 행사는 재학생들의 소속감 함양과 결속력을 다지고 학과 내 커뮤니케이션을 활성화하기 위한 첫 외부 행사이다. 그동안 단절되었던 캠퍼스 문화와 캠퍼스 라이프가 회복되는 대학생활 정상화의 시작을 알렸다. 


세종대 인공지능학과 1, 2학년 학생들과 교수가 14일 경기도 가평 대성리에서 진행된 MT에서 화이팅을 외치며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세종대]

2021년도에 신설된 인공지능학과는 설립 이후 처음으로 대형 외부 행사를 가졌다. 4차 산업혁명을 주도하는 인공지능은 인간처럼 인지할 수 있는 컴퓨터 시스템으로 컴퓨터 프로그램을 이용해 인간의 학습, 추론, 지각 능력을 모방한다. 이러한 컴퓨터 프로그램을 개발할 수 있는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인공지능학과에서는 컴퓨터 프로그래밍, 기계학습, 딥러닝 등 인공지능과 관련된 교과목을 중심으로 교육한다. 더 나아가 인공지능 핵심 기술을 선도하고 산업과 사회가 직면한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전문 인력을 양성한다.


MT에는 인공지능학과 1, 2학년 학생 64명과 교수 3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난 5월 13일, 14일 양일간 경기도 가평 대성리에서 진행됐다. 교수와 학생들은 코로나19로 인해하지 못했던 소통의 시간, 레크리에이션 등 다양한 대면 행사를 통해 자유롭게 소통하며 친목을 다지는 시간을 보냈다. 


행사에 참석한 인공지능학과 박용재 학생은 “입학 이후 동기들의 얼굴을 보지도 못해서 속상했지만 이번 엠티를 통해 처음 보는 동기들과 가까워질 수 있는 시간을 갖게 되어 기뻤다. 지금까지 하지 못한 다양한 대학생활을 누렸으면 좋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hsh@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5-20 17:55:4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텔레그램
재무분석더보기
제약·바이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