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홍순화 기자]

포스코건설(대표 한성희)이 지난 26일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포은대로에 위치한 ‘성복역 리버파크 아파트 리모델링사업’의 시공사 선정 총회에서 참석조합원 535명 가운데 527명의 찬성을 받아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27일 밝혔다. 이날 회의는 비대면 전자총회로 개최됐다.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성복역 리버파크 아파트 리모델링사업 조감도. [이미지=포스코건설]

성복역 리버파크 아파트는 지난 1998년 지어져 올해로 25년이 된 단지로, 수평 및 별동 증축을 통해 기존 702세대에서 807세대로 새롭게 거듭날 예정이다. 신규 105세대는 일반분양되며, 준공은 2028년 중 예정이다.


포스코건설은 이번 98.5%에 달하는 압도적인 지지를 받은 것은 재건축과 다양한 특화설계 때문으로 분석했다. 포스코건설은 안전한 내진 구조, 에너지절감형 친환경 주거공간 확보, 고층부 커뮤니티 시설이 대폭 증가, 외벽 디자인과 문주의 고급화, 미적 효과를 높인 디자인을 선보인다. 기존의 지상주차장은 조경으로 공원화해 4개의 테마가든과 3가지 테마산책로를 만들고 지하 4개층의 넉넉한 주차공간으로 입주민들의 편의성이 대폭 개선될 전망이다.


이번 수주로 포스코건설은 총 25개 단지, 2만2193세대의 리모델링 실적을 보유하게 됐다. 올해에도 1기 신도시를 중심으로한 수도권과 최근 리모델링 붐이 일고 있는 지방으로도 사업역량을 지속 확장할 전망이다. 


포스코건설은 지하주차장 터파기 공사와 추가 증축되는 부분이 아래위로 동시에 이뤄지는 주동부 코어 탑다운 공법, 층간소음 저감기술, 리모델링 증축 확장부 접합 기술 등 건설업계 최고의 리모델링 신기술 및 특허를 보유하고 있으며, 리모델링 법규 정비 이후 국내 최초로 착공한 개포우성 9차 아파트가 작년12월에 준공한 개포더샵트리에로 탈바꿈하여 성공적인 리모델링 사례가 되고 있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회사의 사업추진능력과 진정성을 믿고 지지해 주신 만큼, 리모델링분야의 풍부하고 독보적인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최고의 명품단지 건설로 보답하겠다”라고 밝혔다.


hsh@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3-27 19:47:0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텔레그램
LG그룹
재무분석더보기
제약·바이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