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윤준헌 기자]

한화디펜스(대표이사 손재일)가 UAE(아랍에미리트)에 중거리 지대공 미사일 ‘천궁-II’ 발사대를 수출한다. 수출금액은 3900억원 규모로 한화디펜스는 지난해 12월 K9자주포 호주 수출에 이어 한 달 만에 또 하나의 수출 이정표를 세웠다. 이번에 UAE에 수출하는 천궁-II 전체 계약 금액은 4조원 이상이며 우리나라 방산장비의 해외수출 역사상 가장 큰 규모다.


한화디펜스 천궁-II 발사대. [사진=한화디펜스]천궁-II는 탄도탄 및 항공기 공격에 동시 대응하기 위해 2012년부터 국방과학연구소 주관으로 개발해 지난 2018년 생산에 착수한 중거리∙중고도 지대공 요격체계다. 사격통제소, 다기능레이더, 3대의 발사대 차량 등으로 1개 포대가 구성된다. 한화디펜스가 발사대와 적재·수송차량을, 한화시스템이 레이더 체계를 제작하고 이를 공급받은 LIG 넥스원이 체계 종합을 맡아 최종 UAE 공군에 전달되는 형태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미사일이 안정적으로 발사되기 위해서는 안정성 높은 발사대가 필수적이다. 한화디펜스는 육상용 발사체계 외에도 해상용 발사체계 등 우리 군의 주요 무기체계 발사대 개발에 힘쓰고 있다. 천궁 발사대 외에도 현무 미사일 발사대, 해군의 청상어(어뢰) 발사대와 해성(함대함 유도무기) 발사대, 한국형 수직발사체계(KVLS) 등을 개발했다.


wnsgjswnsgjs@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1-17 14:30:3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DL이인씨
텔레그램
재무분석더보기
강원랜드
제약·바이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