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신현숙 기자]

만도(대표이사 조성현)가 ‘CES 2022’에서 혁신상을 수상했다. 만도는 최첨단 통합전자브레이크 시스템(IDB2 HAD)을 출품해 VIT(차량 지능·수송, Vehicle Intelligence & Transportation)’ 부문 혁신상을 받았다.


세계 최초 일체형(1box) 통합전자브레이크를 실현한 만도 IDB2는 운행 중 브레이크 이상이 발생해도 정상 작동한다. 듀얼 세이프티(Dual safety, 오작동 방지) 기술이 적용돼 있기 때문이다. E-브레이크 페달을 사용하면 필요할 때 페달을 접거나 펴는 ‘오토 스토우(Auto stow)’도 가능하다. 


만도의 완전자율주행 차량 IDB2 HAD와 SbW 적용 컨셉. [이미지=만도]

기존 브레이크는 ESC(차체 제어 장치), 마스터 부스터(제동 배력 장치), 진공펌프 등으로 구성된 시스템 제품이며 브레이크 페달도 기계적으로 연결돼 있다. 운전자가 힘을 전달할 때만 기계 구조가 작동하고 제동력은 유압 라인을 통해 발생한다. 구조적으로 엔진룸 공간을 많이 차지하고 장착 시간도 길다. 그러나 만도는 이런 개별 구성 시스템 제품을 1box로 통합함으로써 중량 절감은 물론 개별 제품의 제작 공정까지 삭제했다. 아울러 만도는 내년에 IDB2가 장착된 새로운 개념의 ‘BbW(Brake by Wire)’ 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shs@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2-01-04 15:31:5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DL이인씨
텔레그램
재무분석더보기
제약·바이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