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윤준헌 기자]

프로토콘(리더 전명산)과 크립월드코리아(대표이사 전준호)가 합작한 금 기반 가상자산 및 현물거래 시스템이 공식 가동된다. 


토종 메인넷 프로토콘은 24일 프로토콘 기술이 적용된 크립월드 프로젝트의 메인넷을 공식 가동한다고 밝혔다. 


프로토콘과 크립월드 합작 디지털 금 거래 시스템 [사진= 프로토콘]

크립월드는 블록체인(가상 화폐 거래시 해킹 방지 기술) 네트워크에서 현물자산인 금을 기반으로 가상자산 거래와 현물거래를 동시에 제공할 수 있는 새로운 개념의 금 거래 서비스로 ‘미래형 디지털 금은방 시스템’이다. 


오프라인 중심 금 거래 시장에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해 온라인과 오프라인이 연계된 디지털 금은방으로 메타버스와 결합하여 온라인과 오프라인이 연계된 디지털 금은방 시스템이다. 이 시스템에는 금지금 기반 스테이블 코인(가격 변동성을 최소화하도록 설계된 암호 화폐) `CWG`가 주요 거래 수단이다.


프로토콘은 지난 2019년 5월부터 블록체인 원천기술을 개발해온 메인넷 프로젝트다. 프로토콘은 플랙티컬 비잔틴 장애허용(PBFT) 방식 기반으로 최대 5,000tps의 데이터 처리가 가능하며, 특히 블록체인의 고질적 문제였던 수수료 문제를 해결한 프로젝트로 알려져 있다.


wnsgjswnsgjs@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12-24 12:15:0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DL이인씨
텔레그램
재무분석더보기
제약·바이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