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더밸류뉴스=김주영 기자]


서울 광진구 건국대 캠퍼스를 걷다보면 널찍한 호수가 눈앞에 펼쳐진다. 

일감호, 이것은 '거울같이 맑은 호수'라는 의미이다.


호수는 건국대 설립자인 상허(商虛)유석창 박사가 제안했다. 독립운동가, 의사, 교육자이던 상허는 건국대를 독립운동과 애국의 한 방식으로 생각했다.


kjy2@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9-24 16:42:1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