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우정바이오, 중앙대학교병원에 ‘발열・호흡기 안심외래진료소’ 기증 - 모듈시스템 프리미엄 음압선별진료소로 글로벌 시장 확대
  • 기사등록 2020-08-24 16:13:08
기사수정
[더밸류뉴스= 홍순화 기자]

우정바이오(215380)는 24일 중앙대학교병원에 ‘코로나19 호흡기 안심외래진료소(이하 ‘발열・호흡기 안심외래진료소‘)를 기증했다고 밝혔다.


우정바이오와 중앙대병원은 24일 안심외래 진료소 기증식을 갖고 기념 촬영에 임하고 있다. 천병년(왼쪽부터) 우정바이오 대표이사, 김성덕 중앙대학교병원 의료원장. [사진=더밸류뉴스(우정바이오 제공)]

이번에 기증한 ‘발열・호흡기 안심외래진료소’는 호흡기질환 유증상자와 의심환자의 원내 유입 차단하여 환자와 의료진 사이의 교차감염 및 감염 확산을 차단하고, 의료진 보호와 검사 대상자의 편의성을 향상시킨 ‘프리미엄 음압 선별진료소’다. 


안심진료소는 유증상자, 즉 심도 있는 검사가 필요한 사람들이 검사를 받는 곳으로 일반적인 선별진료소와 차이가 있다. 선별진료소는 증상이 있는 일반인들이 검사를 받는 곳이다. 우정바이오가 중앙대병원에 기증한 ‘안심진료소’는 최초 모듈시스템 프리미엄 음압선별진료소다.


우정바이오의 ‘프리미엄 음압 선별진료소’는 기존의 컨테이너 타입과는 달리 고급 외장재와 내장재로 구성되었으며, 입구, 갱의실, 출구 등 의료진과 환자의 동선을 분리하여 선별접수・진료・검사 등 일련의 과정에서 안전성과 편의성을 확보했다. 또한 화학적 클리닝 및 과산화수소증기 멸균을 하여 안전하게 진료할 수 있다. 특히 일정한 마감품질 등을 규격화한 모듈타입으로 제작되어 향후 코로나19가 확산되고 있는 미국, 인도, 브라질, 인도네시아 등 글로벌 의료시장으로 진출할 수 있는 첨단 진료소 모델이다. 


중앙대학교병원 김성덕 의료원장은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수도권 지역을 중심으로 속출하고 있으며, 본원에도 매일 의심환자 및 코로나19 검사를 위해 많은 내방객들이 발열·호흡기 안심외래를 이용하고 있다”며 “다수의 병원과 공공기관 등에 음압격리병상과 선별진료소를 성공적으로 구축한 우정바이오의 도움으로 새롭게 완비된 진료환경에서 의료진은 더욱 안전하고 철저하게 환자 진료와 검사에 매진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고 전했다.


우정바이오 천병년 대표이사는 “코로나19가 장기화됨에 따라 확진 환자의 진료와 의료진의 안전을 지킨다는 사명감을 가지고 중앙대병원에 ‘발열・호흡기 안심외래진료소’를 기증하게 되었다"며 "이번 진료소는 전문 의료진과 교수들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반영하여, 기존 컨테이너 방식의 선별진료소보다 외관 디자인과 기술적인 부문에서 한층 발전되었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을 계기로 우정바이오는 국가보건재난 위기상황에서 코로나19를 극복하는데 모든 노력을 경주하겠다”고 강조했다.


hsh@thevaluenews.co.kr

[저작권 ⓒ 더밸류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8-24 16:13:0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특집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